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9.10.20 [00:01]
사회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사회 >
4.27 판문점 선언 1주년, DMZ 인간띠 잇기 눈길
임진각 평화통일 대행진 공연 행사 열려
 
김철관
▲ DMZ 인긴띠 잇기     ©

 

▲ 평화통일 대행진     ©

4.27남북정상회담 판문점 선언 1주년을 맞아 DMZ 평화손잡기, 평화통일대행진 등의 행사가 열렸다.

 

4.27 판문점 선언 1주년 기념행사가 27일 오후 4시 경기도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 기념 마당에서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공연과 대동한마당이 선보였다. 행사 참석자들의 손에는 한반도기가 펄럭였고 분단을 넘자, 겨레를 잇자라는 슬로건을 앞세웠다.

 

4.27판문점선언 1주년을 맞은 이날 오후 227, 중립수역 경기 강화에서 DMZ 강원 고성에 이르는 500kmDMZ 마을길(평화누리길)에서, 청소년학생, 시민 등 각계각층이 참여하는 'DMZ ()+평화손잡기' 운동이 펼쳐졌다.

 

이번 DMZ ()+평화손잡기' 운동은 '꽃피는 봄날 DMZ로 소풍가자~' 슬로건을 내걸고 평화누리길 500km 구간 내 고성~인제~양구~화천~철원~연천~파주~고양~김포~강화 등 10개 주요 거점 지역을 중심으로 DMZ평화인간띠잇기운동이 진행됐다.

 

임진각 평화통일 대행진에 참가한 문병일 서울노총 통일위원장은 “4.27 판문점 선언 1주년을 맞아 노동계와 시민사회단체가 주체가 돼 자주적으로 진행한 인간띠 행사처럼 평화통일은 우라 겨레가 손잡고 자주적으로 이뤄져야 한다판문점 선언 11항에 적시 했듯이 남과 북은 우리민족의 운명은 우리 스스로 결정한다는 원칙을 다시금 확인하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피력했다.

 

임진각 행사에 간부 50여명이 참여한 한국노총은 판문점 선언 1주년을 맞아 판문점 선언을 이행하라”, “대북제재 해제, 개성공단 즉각 재개등을 촉구했다.

▲ 4.27판문점 선언 1주년 기념대회     ©

 

▲ 한국노총 참가자     ©




기사입력: 2019/04/28 [18:19]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남북한] "금강산·개성공단 관광재개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김철관 2019/10/08/
[남북한] 총리 만난 언론현업단체 ' 남북언론교류' 공식 제안 이유현 2019/09/20/
[남북한] 북조선 김정은 위원장에게 보내는 공개서한 류상태 2019/08/26/
[남북한] 민족통일대회 참여, 한국노총 통일선봉대 발대식 김철관 2019/08/12/
[남북한] 6.15공동선언 19주년 기념 '민족자주대회' 열려 김철관 2019/06/16/
[남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 고 이희호 여사 조의문 통해 깊은 애도 김철관 2019/06/13/
[남북한] 대북제재 기능한 국가보안법 폐기해야 한다 김철관 2019/06/04/
[남북한] 김철관 인기협회장 "대북제재, 일부 보수언론 보도 실망" 이유현 2019/06/04/
[남북한] 송영길 "트럼프 활용 70년 냉전 걷어내자" 김철관 2019/05/09/
[남북한] 4.27 판문점 선언 1주년, DMZ 인간띠 잇기 눈길 김철관 2019/04/28/
[남북한] 美매체 "文아닌 다른 대통령이었다면 한반도 상황 매우 달랐을 것" 문수경 2019/02/28/
[남북한] "안타깝다"지만 여야4당-한국당 '온도차' 윤준호 2019/02/28/
[남북한] 정세현 "합의문 괄호만 메우면 됐는데..볼턴때문에 사달난 듯" 시사자키 2019/02/28/
[남북한] 美 '전면적' vs 北 '단계적'…비핵화 이견에 '결렬' 임진수 2019/02/28/
[남북한] 2월 400여명 규모 남북 민간단체 금강산에서 만난다 김철관 2019/01/31/
[남북한] 격변하는 한반도 통일뉴스가 담겠다 김철관 2018/11/09/
[남북한] 2032년 남북하계올림픽, '박원순 시장' 아이디어였다 김철관 2018/11/07/
[남북한] 고승우 6.15언론본부 정책위원장 "국가보안법 폐지해야" 이유현 2018/11/04/
[남북한] "우리 민족의 운명은 우리 스스로 결정한다" 김철관 2018/10/05/
[남북한] 8.15 광복 73주년 남북 불교도 "판문점 선언 이행" 촉구 김철관 2018/08/14/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