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9.07.20 [14:01]
사회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사회 >
기업의 신종 구조조정 균열일터 주목하라
데이비드 와일 박사 서울시 좋은 일자리 도시 국제포럼 기조강연
 
김철관
▲ 하버드대 박사 데이비드 와일 학장     © 김철관


전 세계적으로 악화된 소득 불균형으로 인해 경제 상태에 반영 뿐 만 아니라 민주주의 기반도 위협하고 있다. 이로 인해 글로벌 경쟁의 심화, 기술이 노동숙련도와 수익에 주는 타격, 노동자의 인구 통계적 변화, 노동조합 결성률 감소 등 불평등 요인이 나타나고 있다.”

 

11일 오전 서울특별시(시장 박원순) 주최로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일의 불평등과 유니온 시티(Inequality of Work and Union City)’란 주제로 열린 ‘2018년 서울시 좋은 일자리 도시 국제포럼(INTERNATIONAL FORUM ON TRANSFORMING CITIES FOR DECENT WORK 2018)’에서 기조연설을 한 데이비드 와일(David Weil) 미국 브랜다이스대학교 헬러 사회정책 및 경영대학 학장이 강조한 말이다.

 

하버드대학교 공공정책 박사학위 출신인 데이비드 와일 학장은 균열일터라는 신조어를 만든 장본인으로 잘 알려져 있다. 최근 발간한 <균열일터, 당신을 위한 회사는 없다>라는 책으로 이목이 집중된 인물이기도 하다.

 

이날 포럼에서 유니온 시티를 통한 불평등과 균열일터 문제해결이란 주제로 기조연설을 한 데이비드 와일 학장은 현재 개인 노동자가 독립사업자와 고용계약이 아닌 기업이 고용자체를 분리해 개인과 개인의 관계로 처리해 임금, 복지, 고용안정, 최저임금, 초과수당 등이 적용되지 않은 구조조정이 되는 시대가 됐다이런 구조조정을 균열일터라는 개념으로 정의했다고 말했다.

 

그는 대표적으로 유통업이 그렇다, 하청이 또 다른 하청의 형태로 나타난다, 현재 미국에서 여러 형태로 일터의 균열이 심각하게 나타나면서 확산되고 있는 추세이다, 저임금 근로자만이 아니라 의사 등 전문직에서도 나타나고 있다임금이라는 개념보다 용역의 대가라고 생각하면 된다. 미국은 이렇게 고용관계가 바뀌고 있는 추세이다. 과거 전통적 고용의 가치가 공유되지 않고 있다. 바로 이런 노동의 불평등으로 인해 결국 자본만이 이익으로 나타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데이비드 와일 학장은 기업들은 고객과 투자자에게 최대이익을 제공할 수 있는 핵심역량에 집중하고 있고, 그렇지 않은 활동은 줄여가고 있다처음에는 기업들이 급여 관리, 회계 및 인사 등의 업무를 외주를 했고, 시간이 지나가면서 청소와 시설관리 및 보안 등의 업무도 위탁하기 시작했다, 이제 경제에서 주요 비즈니스와 관련돼 있는 많은 업무가 외주, 위탁관리, 계약 및 프랜차이즈를 통해 처리되고 있다고 꼬집었다.

 

▲ 2018년 서울시 좋은 일자리 도시 국제포럼     © 김철관

 

특히 그는 유니온 시티를 통한 불평등과 균열일터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도시정부는 구구조정을 피할 수 없고 멈출 수 없는 것으로 생각하기 보다는, 혁신적이 비즈니스 조직이 갖는 유연함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경제 조건을 창출하는 동시에, 여기에서 발생하는 리스크가 소득 불균형을 악화시키고 유니온 시티라는 목표를 해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기조연설을 한 데이비드 와일(David Weil) 미국 브랜다이스대학교 헬러 사회정책 및 경영대학 학장은 코넬대학교를 졸업하고 하버드대학교 공공정책 박사학위를 받았다. 보스턴대학교 퀘스트룸 경영대 피터 앤드 데보라 웩슬러 경영학과 교수를 역임했고, 미국 버락 오바마 대통령 재직 당시 미 노동부 산하 임금 및 근로시간 분과 첫 종신행정관으로 임명돼 첫 상원이 인준한 해당 기관 수장이 됐다. 저서로 최근 발간한 <균열일터, 당신을 위한 회사는 없다-the Fissured Workplace>를 포함해 5권의 저서가 있다.

 

이날 오후 130분 권현지 서울대 사회학과 교수의 사회로 서울시 좋은 일자리 도시 국제포럼 좋은 일자리 위한 도시의 실험들이란 주제토론에서는 케롤리 쿠보(Carolee Kubo) 미국 하와이 호놀룰루 인적자원부 부서장, 수딴또 수호도(Sutanto Soehodho)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부지사, 크리스티나 타야니(Cristina Tajani) 이탈리아 밀라노 노동정책 경제부시장, 라이 샹린(Lai Hsiang Lin) 대만 타이베이 노동부장관, 샨 엘리스 (Sian Ellis) 영국 런던생활임금 재단 프로그램 매니저, 김혜진 세종대학교경영학부 교수 등이 발표를 했다.

 

이어 오후 315분부터 시작된 장지연 한국노동연구원 부원장의 사회로 진행된 도시의 사회적 보호와 노동권 강화주제토론에서는 빈 클레멘스 힘펠(Klemens Himpele) 오스트리아 빈 경제노동부 장관, 로지 세나나야케(Rosy Senanayake) 스리랑카 콜롬보 시장, 압델하미드 메즈바(Abdelhamid Mesbah) 모로코 쉐프샤우엔 부시장, 크레 브라운리스(Greg Brownless),뉴질랜드 타우랑가 시장, 로렐라이 살라스(Lorelei Salas) 뉴욕 소비자보호국 국장, 돈 제노바(Don Genova) 캐나다 미디어길드 프리랜서지부 지부장 등이 발표를 했다.

 

이날 포럼에 앞서 당초 환영사를 하기로 했던 박원순 서울시장은 갑작스러운 국무회의 참석으로 대신해 윤준병 서울시 행정부시장이 환영사를 했다. 이어 문성현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위원장도 축사를 했다.

 

▲ 기념촬영     © 김철관

 

한편 서울시 좋은 일자리 도시 국제포럼(INTERNATIONAL FORUM ON TRANSFORMING CITIES FOR DECENT WORK)은 서울특별시 주최로 지난 2017년에 이어 두 번째 열렸다. 2018년 서울시 좋은 일자리 도시 국제포럼은 11일에 이어 12일도 같은 장소인 서울특별시 다목적홀에서 이어진다.

 

12일 오전 930분 이병훈 중앙대 사회학과 교수의 사회로 급변하는 노동시장에서 기회 찾기란 주제토론이 이어진다. 이 세션에서는 이상헌 ILO 고용정책국장이 일의 미래와 새로운 정책 전환의 기회를 주제로 기조강연을 한다. 미겔 마르티네즈 루시오 맨체스터대학교 국제 HRM비교산업관계학 교수, 리즈 라루 캐나다 미디어 길드 전 대표, 임란 발로디아 남아공 국가최저임금자문위원회 위원장 등이 발표를 하고, 손영우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전문위원, 이정희 한국노동연구원 부연구위원, 조충현 고용노동부 노사관계법제과장 등이 토론에 나선다.

 

이날 오전 1115분부터는 키엘 야콥센 브라질 노동당 노동 및 외교 자문관의 사회로 노동의 미래와 유니온 시티란 주제발표가 이어진다. 먼저 이 세션에서는 김종진 한국노동사회연구소 부소장이 한국 지방정부의 유니온 시티 모델 과제를 주제로 기조발표를 한다. 로날드 월 요하네스버그시 경제발전위원장, 이안 그리어 코넬대학교 노사관계대학 선임연구위원, 라이날드 타뉘쉬 독일노총 공동결정제도정책 및 CSR 총괄책임자가 주제 발표를 하고, 정문주 한국노총 정책본부장, 이주호 민주노총 정책실장, 박명준 한국노동연구원 연구위원 등이 토론을 한다.

 

오후 2부터는 강병호 서울시 일자리노동정책관의 사회로 좋은 일자리를 위한 도시의 역할이란 주제로 도시정부 라운드 테이블이 진행된다. 이날 토모코 니시모토 ILO 아태사무소장이 좋은 일자리 도시에 관한 ILO 비전이란 주제로 기조강연을 한다. 이날 좋은 일자리 도시협의체(DWCN)창립 발의를 끝으로 박원순 서울시장의 폐막사가 이어진다.  


기사입력: 2018/12/12 [11:35]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노동] 공공연맹 "임금피크제 폐기-직무급제 추진 중단" 촉구 김철관 2019/07/12/
[노동] "기재부, 성과연봉제에서 이제 직무급제 추진이라니" 김철관 2019/07/12/
[노동] 노동-산업 전문지 <참여와혁신> 창간 15주년 김철관 2019/07/12/
[노동] 90년 노동운동 함께 한 선배의 죽음, 너무 안타깝다 김철관 2019/07/06/
[노동] 코레일테크 하청 차량정비 노동자 9일째 파업 이어져 이유현 2019/07/04/
[노동] "집배원 과로사 없애려면, 인력충원 불가피" 김철관 2019/07/04/
[노동] 위탁택배노조 "우정노동자 파업지지" 선언 김철관 2019/07/04/
[노동] 6만 여 동맹파업 "비정규직 없는 세상, 문을 열자" 김철관 2019/07/04/
[노동] 공공연맹 "임금피크제-직무급제 반대" 하반기 투쟁선포 김철관 2019/06/29/
[노동] 집배원 연이은 과로사, 정부는 그동안 뭐했나? 김철관 2019/06/23/
[노동] 노동존중 표방, 민노총 위원장 구속맞나? 김철관 2019/06/24/
[노동] 집배원 노동자 과로사 방지, 인력충원 해야 김철관 2019/06/15/
[노동] "집배노동자 과로사 그만...인력충원하라" 김철관 2019/06/09/
[노동] 서울교통공사 '인권경영' 선포 김철관 2019/05/31/
[노동] "노동조합간부는 봉준호 감독 '창의력' 본 받아야" 김철관 2019/05/28/
[노동] 이용득 "90% 미조직 노동자 대변 노동회의소 설립" 강조 김철관 2019/05/10/
[노동] 정부는 실효성 없는 임금피크제 고집말라 김철관 2019/05/03/
[노동] 박원순 시장 "전태일기념관, 전태일-조영래-문익환 이름 만나는 곳" 김철관 2019/04/30/
[노동] 손학규 "중도화합의 노총의 길이 대한민국 번영의 길" 김철관 2019/05/02/
[노동] 백기완 소장 "돈이 주인되는 세상 끝내야" 김철관 2019/04/30/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