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20.07.15 [07:05]
사회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사회 >
고승우 6.15언론본부 정책위원장 "국가보안법 폐지해야"
2018년 한국인터넷기자상 '평화통일상' 수상 소감 밝혀
 
이유현

 

▲ 고승우 6.15언론본부 정책위원장     ©


2018
년 한국인터넷기자상 평화통일상을 받은 고승우 6.15언론본부 정책위원장이 수상소감을 통해 한미동맹 정상화와 국가보안법 폐지를 밝혔다.

 

고승우 6.15남측위위회 언론본부 정책위원장은 지난달 30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 18층 외신기자클럽에서 열린 한국인터넷기자협회(회장 김철관) 2018년 한국인터넷기자상 시상식에서 평화통일상을 받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고승우 정책위원장은 현재 남북평화 공존과 관련해 매우 벅차고 기쁜 날을 보내고 있다며 “ 이런 좋은 결실로 나중에 한반도 평화는 물론동북아 평화를 이룩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그는 한국인터넷기지협회가 미군장갑차에 사망한 효순·미선양의 죽음으로부터 시작했듯이한반도 정세로 보았을 때 사실은 평화통일에 대해 주목할 부분이 한미동맹관계와 국가보안법 관계라고 지적했다.

 

이어 제가 나이를 먹었기 때문에 종북친북반미 등을 듣지 않는 방법으로 평화를 얘기해야 되겠다고 생각해 한미상호방위조약에 대해 헌법소원을 제기했다며 우리나라에서 한미동맹하면은 수십 년간 불가침영역으로 돼 있어언론들이 거의 다루지를 않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인터넷기자협회에서는 많이 다루고 있고앞으로도 많이 다루기를 부탁드린다며 한미상호방위조약을 필리핀과 미국의 동맹 관계처럼 정상화했으면 좋겠다고 지적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한미동맹관계를 정상화시키고사상의 자유를 막고 있는 국가보안법을 폐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고승우 6.15언론본부 정책위원장과 김철관 한국인터넷기자협회장이다.     © 김철관

 


기사입력: 2018/11/04 [17:43]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남북한] 이종석 전장관 "전단지살포 해결,남북관계 복원 해법" 김철관 2020/06/21/
[남북한] 김철관 회장 "남북언론교류"묻자, 이종석 전장관 "적극 지지" 이유현 2020/06/21/
[남북한] 이종석 전 장관 "북한보도, 오보 카르텔이 형성됐다" 김철관 2020/06/19/
[남북한] 6.15선언 발표 20주년 평화통일대회 김철관 2020/06/14/
[남북한] 더불어민주당 6.15선언 20주년 '전쟁을 넘어 평화' 다짐 김철관 2020/06/16/
[남북한] 6.15선언 20주년, 남북공동선언 이행 촉구 김철관 2020/06/04/
[남북한] "국가보안법 철폐하라" 김철관 2020/06/01/
[남북한] "문재인 정부, 대북적대 정책 폐기하라"" 김철관 2020/04/19/
[남북한] 조용수언론상에 김자동 임시정부기념사업회장 수상 김철관 2019/11/07/
[남북한] 서울-평양시민마라톤대회 성황 김철관 2019/10/27/
[남북한] "금강산·개성공단 관광재개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김철관 2019/10/08/
[남북한] 총리 만난 언론현업단체 ' 남북언론교류' 공식 제안 이유현 2019/09/20/
[남북한] 북조선 김정은 위원장에게 보내는 공개서한 류상태 2019/08/26/
[남북한] 민족통일대회 참여, 한국노총 통일선봉대 발대식 김철관 2019/08/12/
[남북한] 6.15공동선언 19주년 기념 '민족자주대회' 열려 김철관 2019/06/16/
[남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 고 이희호 여사 조의문 통해 깊은 애도 김철관 2019/06/13/
[남북한] 대북제재 기능한 국가보안법 폐기해야 한다 김철관 2019/06/04/
[남북한] 김철관 인기협회장 "대북제재, 일부 보수언론 보도 실망" 이유현 2019/06/04/
[남북한] 송영길 "트럼프 활용 70년 냉전 걷어내자" 김철관 2019/05/09/
[남북한] 4.27 판문점 선언 1주년, DMZ 인간띠 잇기 눈길 김철관 2019/04/28/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