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8.09.26 [22:01]
정치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정치 >
김관영 "안철수‧유승민 2선 후퇴, 오히려 당 화합의 계기"
바른미래당 신임 원내대표 당선, "한국당과의 연대‧통합, 시나리오에 불과"
 
이정주

 

25일 국회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선출을 위한 의원총회에서 신임 원내대표에 선출된 김관영 의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윤창원 기자)
 

바른미래당 김관영 신임 원내대표는 25일 "안철수, 유승민 전 대표가 일선에서 후퇴한 게 오히려 당을 화합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선거에서 당선된 이후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그는 향후 "우리당의 핵심 역할인 안철수, 유승민 전 대표 등 두 분이 일선에서 후퇴했다"며 많은 국민들이 구심점이 없어질 것으로 우려하고 있지만 저는 위기가 곧 기회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방선거에서) 공천을 두고 첨예하게 대립했다는 이야기의 정점에 두 분이 있다"며 "오히려 잠시 두 분이 당의 경영에서 물러나는 게 당이 화합할 계기가 있다고 본다"고 강조했다.  

창당 초기 전면에 나섰던 지도부 인사들의 퇴진하면서 자존심이나 세(勢) 대결에서 상대적으로 자유로울 수 있어 화합을 도모하기 유리한 환경이 조성됐다는 분석이다.


김 원내대표는 지방선거 참패 이후 한국당 일부에서 제기된 통합 주장에 대해선 "(해당 주장은) 한국당에 계시는 분들, 본인들이 살기 위해 말하는 희망 사항인 것 같다"며 "실현 가능성이 높지 않다"고 일축했다.

그러면서 "우리당은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이 어렵게 합쳐졌다"며 "지방선거 때문에 제대로 된 가치를 실천하지 못한 짧은 시간이었다. 당초 우리가 구현하고자 하는 새로운 정치를 제대로 구현하면 국민의 지지를 확신한다"고 말했다.

민주당과 한국당 등 거대 양당 속에서 3당으로서 역할을 묻자 "국회 선진화법 때문에 연합세력이 180석이 안될 경우, 의안이 자동 상정될 때를 제외하곤 (의석수가) 의미가 없다"며 "그런 점을 충분히 설명해서 여야 모든 당과 협조하며 풀어 나가겠다"고 적극적인 캐스팅보트 역할을 시사했다.  

앞서 김 신임 대표는 원내대표에 선거에 출마해 이언주 의원과 경쟁, 26표 중 과반을 얻어 당선됐다.  



대자보 제휴사 = 뉴스부문 최고히트싸이트 CBS노컷뉴스

 
기사입력: 2018/06/25 [23:45]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안철수] 김관영 "안철수‧유승민 2선 후퇴, 오히려 당 화합의 계기" 이정주 2018/06/25/
[안철수] 한자릿수된 바른정당에 국민의당 통합파도 '맨붕' 조은정 2018/01/16/
[안철수] 박지원 "안철수, 이 엄동설한에 텐트 치면 뭐 하나?" 시사자키 2017/11/21/
[안철수] 국민·바른 통합조사에 고무된 안철수, 제지나선 박지원 조은정 2017/10/18/
[안철수] 박지원·박선숙도 말렸는데…안철수 출마 강행 3가지 이유 조은정 2017/08/04/
[안철수] 安 신당 창당 나선 이유?…예상외 여론 호응에 기대감 박초롱 2015/12/21/
[안철수] 안철수와 김부겸을 다시 잠깐 생각한다 공희준 2014/06/17/
[안철수] 安 삭제 논란, 지지층 이탈로 선거 악재되나 조근호 2014/03/20/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수권정당으로 가는 길 공희준 2014/03/17/
[안철수] 함익병 '女 병역의무 발언'…성차별 논란 '확산' 유원정 2014/03/10/
[안철수] 安측+민주 일부 의원, 통합신당 공동창당키로 최인수 2014/03/07/
[안철수] 수권정당 건설이 목표가 되어야 한다 이남주 2014/03/05/
[안철수] 윤여준 "담대한 선택…제 3지대 신당 합류" 장관순 2014/03/04/
[안철수] 안철수의 선택, '무한도전'인가? '무모한 도전'인가? 김진오 2014/03/04/
[안철수] 안철수-김상곤 심야회동…새정치연합 입당 제의 조근호 2014/02/25/
[안철수] 거꾸로가는 '안철수현상', 알맹이없는 새정치 공희준 2014/02/17/
[안철수] 윤여준, 야권연대? "국민생각 따라가봐야" 조근호 2014/02/03/
[안철수] 윤여준 "새누리당이고 민주당이고 애정 없다" 김현정의 뉴스쇼 2014/01/06/
[안철수] 정봉주 "安 신당, 크게 힘 발휘 못할 것" 김효은 2013/11/06/
[안철수] 김무성·이완구·안철수…'4·24 거물들' 뭐하나 장관순 2013/08/19/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