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20.02.20 [14:01]
사회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사회 >
분당 샘물교회 박은조 목사, 당분간 강단떠나
'해외선교 지속' 설교 내용 일반인에 반감, 당분간 목회 안할 듯
 
조혜진
아프간 피랍 사태 이후 따가운 국민적 시선을 받아온 분당샘물교회 박은조 목사가 당분간 교회를 떠나게 됐다.
 
분당 샘물교회 박은조 목사는 지난주 수요일쯤 교회에 사표를 제출했으나 반려된 것으로 확인됐다. 하지만 박 목사는 앞으로 두달 동안 교회를 떠나 기도원에 머물면서 기도와 묵상의 시간을 가질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9일 주일 예배는 당초 박은조 목사가 설교자로 주보에 광고돼 있었으나 끝내 박 목사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 박 목사 대신 옥한흠 사랑의 교회 원로목사가 2부 설교를 보고 3부 예배는 녹화된 영상예배로 대체했다.
 
교회 관계자는 "아프가니스탄에 보낸 단기 선교팀이 탈레반 무장세력에 납치되고, 배형규 목사를 비롯한 2명이 살해되는 사태에 책임감을 느낀 것 같다"고 말했다.
 
박 목사는 특히 납치된 이들이 돌아온 뒤 교회 예배 시간에 한 설교가 외부에 단편적으로 알려지면서 기독교에 대한 반감을 확대하는 상황에 책임을 느낀 것으로 전해졌다.
 
또 박 목사가 목회자로서 샘물교회 성도들을 위로하기 위해 한 설교를 두고 외부에서 비난이 빗발치는 상황을 부담스러워 했으며 최근 원로 목회자들이 박 목사에게 여론이 진정될 때까지 시간을 가질 것을 권유한 것도 강단을 잠시 떠나게 된 한 이유로 보인다.
 
한편 9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분당 샘물교회 앞에서 포털사이트 다음 종교토론방에서 활동하는 네티즌 10여명이 아프간 피랍사태와 관련해 교회 측의 자성을 촉구하는 집회를 가졌다.


대자보 제휴사 = 뉴스부문 최고히트싸이트 CBS노컷뉴스

 
기사입력: 2007/09/10 [12:48]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종교] 황교안은 예수의 사람이 아니다 류상태 2019/05/23/
[종교] 수락산 내원암, 부처님오신날 김철관 2019/05/13/
[종교] 소설가 이외수, 불교 선지식 50번째 강연 김철관 2019/05/05/
[종교] 탐한 욕심이 나거든 사자같이 무서워하라 김철관 2018/11/09/
[종교] 기독교발 가짜뉴스, 주범은 우파운동권 김철관 2018/09/14/
[종교] 명진 스님 '행복하게 사는 법' 북 콘서트 김철관 2018/06/30/
[종교] 금강산 맑은 물 마시고 세상을 쳐다 보니... 김철관 2018/06/15/
[종교] "판문점선언, 새역사의 출발을 선포한 신호탄" 김철관 2018/05/22/
[종교] 삼보사찰, 적멸보궁, 무슨 뜻인지 아시나요? 김철관 2018/05/09/
[종교] 불교 신성수 108에 맞춘 108편의 스님시 눈길 김철관 2018/05/12/
[종교] "재일교포들의 상처 치유하고 위로하는 절 만들겠다" 김철관 2018/04/20/
[종교] 진실을 왜곡한 자는 반드시 그 책임져야 류상태 2018/01/17/
[종교] ‘종교의 자유’는 ‘왜곡의 자유’가 아니다 류상태 2018/01/11/
[종교] 대형교회 압력에 굴복한 대한민국 정부 류상태 2017/12/24/
[종교] 임진왜란시 승려의 힘, 호국불교 조명했다 김철관 2017/11/26/
[종교] 이단 논쟁 휘말린 박보검을 변호하며 류상태 2017/10/03/
[종교] 배우 박보검 이단종교 행사 홍보 논란 박성석 2017/09/28/
[종교] 기독교와 이슬람교, 어느 쪽이 더 호전적인가? 류상태 2017/09/22/
[종교] "이명박근혜 권력유착, 자승 총무원장 퇴진해야" 김철관 2017/09/05/
[종교] "돈, 폭력 등 조계종단 적폐 청산해야" 김철관 2017/09/04/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